'대통령 별장' 저도, 3개월 간 출연 제한 가능성 '체크 필수!'
'대통령 별장' 저도, 3개월 간 출연 제한 가능성 '체크 필수!'
  • 강은호 기자
  • 승인 2019.11.30 15:51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ⓒ 거제시 제공
ⓒ 거제시 제공

[이뉴스데일리 강은호 기자] 대통령의 별장이 있는 섬, 대통령의 휴양지로 유명한 '저도' 여행이 잠시 중단된다.

경남 거제시에 따르면, '저도' 방문이 다음달 1일부터 3개월 간 불가하다는 입장이다.

관광객 저도 출입을 제한한 후 3월 1일 다시 개방한다는 설명이다.

이는 행정안전부·국방부·해군·거제시가 체결한 협약에 따른 것으로, 앞선 지난 9월부터 1년간 저도 시범 개방에 합의하면서 해군 동계 정비 기간(2019년 12월 1일~2020년 2월 29일)과 하계 정비 기간(2020년 7월 7일~9월 6일)에 관광객 출입을 제한하는 협약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.

물론 여행객들의 잇단 개방 요구가 이어지면서 다음 달 개방 가능성도 있다는 분석도 나와 여행 전 개방 여부를 체크하고 이동하는게 좋겠다. 

한편 '저도'는 47년간 일반인이 들어가지 못했던 '저도'의 개방 후 하루에 300명 이상이 방문을 하는 등 큰 인기 여행지로 주목받고 있다.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